The jury in the Bill Cosby sexual assault trial deliberating the comedian's fate Tuesday in a Pennsylvania courtroom.

The 79-year-old comedian stands accused of drugging and sexually assaulting Andrea Constand at his home in 2004.

The jury, made up of 7 men and 5 women, began deliberating Monday evening after closing arguments pointed to different accounts of the alleged assault.

Jurors asking to have a number of excerpts from the comedian's depositions from a related 2005 civil suit re-read in open court Tuesday. In the deposition, Cosby admitted to giving young women drugs in an effort to sleep with them.

A key prosecution witness, Constand testified last week that Cosby gave her three pills that left her 'frozen' and unable to consent to his sexual advances. She's one of dozens of women who have made similar accusations against the entertainer dating back to the 1960s.

Cosby faces three counts of felony aggravated indecent assault that could carry a sentence of up to 30 years in prison.

빌 코스비 배심원은 화요일 펜실베니아 법정에서 코미디언의 운명을 심의했습니다.

이 79 세의 코미디언은 2004년 그의 집에서 안드레아 콘스탠드라는 여성을 약물을 복용하고 성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7 명의 남자와 5 명의 여성들로 구성된 배심원단은 주장된 폭행사건에 대한 다른 진술들을 듣고서 월요일 저녁에 심의하기 시작했습니다.

배심원들은 화요일에 열린 공개 법정에서 2005년 유사 민사 소송에서 코미디언의 직분을 파면한 많은 발췌문을 채택하기를 요청하고 있습니다. 발췌문에서 코스비는 젊은 여성들과 자려고 약을 준것을 인정했습니다.

주요 검찰 증인인 콘스탠드는 지난 주에 코스비가 그녀에게 '얼려진' 세 개의 알약을 줬고 그의 성적 시도에는 동의할 수 없다고 증언했습니다. 그녀는 1960년대를 거슬러 올라가 코스비에 대해 비슷한 고소를 취한 수십 명의 여성 중 한 명입니다.

코스비는 30 년 징역형을 선고받을 수 있는 부적절한 성폭행을 악화시킨 혐의로 세 가지 중죄에 직면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