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ust after the opening bell, the Dow bolted past the 22,000 mark Wednesday morning and closed above that level for the first time.

The blue chip index notched its sixth straight record close. But the S&P 500 and Nasdaq managed to just break even.

Eric Wiegand of U.S. Bank:

"It's natural to see some consolidation. It's been a very sharp rise particularly for the Dow over the last six sessions. Earnings have been a major propellent for the advance. We do think you're likely to see as earnings season begins to subside a greater interest on the part of investors on both fiscal and monetary policy."

Driving the Dow higher: Apple. The iPhone maker leapt to an all-time high a day after reporting strong quarterly earnings and phone sales.

But tech stocks Microsoft and Facebook weighed on the S&P 500 and Nasdaq.

AutoNation shares dropped. Profit fell at the U.S.' largest auto retailer.

After the bell, Tesla shares bolted higher. Sales of its Model S sedans and Model X SUV helped quarterly revenue more than double.

In economic news, private employers added fewer jobs in July than June. The 178,000 added was less than economists had expected.

Miners and banks dragged European markets lower.

개막 직후 다우지수는 22 일 오전 2만 2000 선을 넘어섰고, 처음으로 그 수준을 넘어선 상태에서 마감되었습니다. 블루칩 지수는 6 연속 기록을 세우며 마감되었습니다. 그러나 S & P 500과 나스닥은 간신히 손익분기점을 맞추는데 그쳤습니다.

U.S. Bank에릭 위그랜드 :

"일부 오름세는 당연한 것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특히 지난 6 개의 세션에서 다우지수가 매우 급격히 상승했습니다. 수익성이 많았던 것이 주된 이유이기도 합니다. 반면, 어닝시즌에는 재정 정책과 통화 정책과 관련하여 투자자들의 관심이 가라앉는 시기이기도 합니다.

다우지수가 상승하는 가운데 애플 아이폰 제조업체는 강력한 분기별 소득과 전화 판매로 하루 종일 최고치를 기록했습니다.

그러나 기술 주식과 같은 Microsoft와 페이스북은 S & P 500와 나스닥 시장에서 위축되었습니다.

AutoNation의 주가는 반면 하락하였습니다. 미국의 최대 자동차 소매업자에 수익이 떨어진 것입니다.

벨이 울리자, 테슬라 주식이 더 높이 올라갔습니다. 모델명 S 세단과 모델 X SUV의 매출이 분기별 수익을 두 배로 늘렸기 때문입니다.

경제 뉴스에서, 민간 고용주들은 7월에 6월보다는 낮은 일자리를 제공했습니다. 경제학자들의 예상보다 적은178,000개의 일자리입니다.

광부들과 은행들은 유럽 시장을 더 하락시켰습니다.